default_top_notch
default_news_top
default_news_ad1
default_nd_ad1

순천만요양병원 '피난미끄럼대' 설치

기사승인 2019.08.03  13:34:46

공유
default_news_ad2
순천만요양병원에 설치된 '피난 미끄럼대'. 제공=순천소방서

순천시 별량면에 위치한 순천만요양병원에 피난 시 가장 효율적인 ‘피난미끄럼대’가 설치됐다.

이번 피난미끄럼대 설치는 순천소방서가 지난 1월부터 피난약자시설에 대한 자율안전관리향상으로 추진해온 특별대책의 성과다.

요양병원 등 노유자 수용시설은 화재 발생 시 자력 대피가 어려운 환자들이 많아 다수 인명피해가 우려되므로 소방대 도착 전 관계인의 피난유도로 신속하게 지상으로 피난할 수 있도록 하는 피난 미끄럼대는 필수 시설이라고 할 수 있다.

이에 소방서에서는 간부공무원 중심으로 분기별 1회 이상 거동불편환자가 많은 요양시설을 현장 방문, 안전 컨설팅을 실시해 왔다. 주요 추진내용으로 ▲피난미끄럼대 등 화재안전시설 확충 ▲관계자 자율안전관리 향상 방법 지도 ▲각 실별 단독경보형 감지기 설치 등 화재 안전망을 구축 해왔다.

시설 관계자는 “각종 재난 발생 시 환자들의 안전이 최우선”이라며 “순천에서 1호 설치인 만큼 화재예방에 더욱 힘쓰겠다”라고 말했다.

구천회 순천소방서장은 “이번 피난미끄럼대 설치 사례를 통해 시와 시의회, 시설주 등 관계기관과 지속적인 협의를 통해 관내 피난약자시설의 안전에 최선을 다하겠다”라고 전했다.

김태민 기자 agnus-hoon@hanmail.net

<저작권자 © 시사21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default_news_ad5
default_side_ad1
default_nd_ad2

인기기사

default_side_ad2

포토

1 2 3
set_P1
default_side_ad3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default_side_ad4
default_nd_ad6
default_news_bottom
default_nd_ad4
default_bottom
#top
default_bottom_notch