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efault_top_notch
default_news_top
default_news_ad1
default_nd_ad1

김치 책자 발간한 순천대 박종철 교수

기사승인 2019.09.16  15:38:24

공유
default_news_ad2

우리나라와 일본, 중국에서 판매되는 김치와 광주세계김치축제를 한눈에 감상할 수 있는 김치 한류 책자가 출간 화제가 되고 있다.

국립 순천대학교(총장 고영진)는 한약자원개발학과 박종철(65) 교수가 최근 '세계로 간 김치 그리고 김치 한류'(신일서적 발행)라는 김치 책자를 발간했다고 16일 밝혔다.

이 책은 '한중일의 김치삼국지', '사진으로 만나는 김치축제', '김치의 세계화' 3부로 나누어 세계로 간 김치의 사진과 이야기를 담았다.

1부 한중일의 김치삼국지에서 국내에서 열렸던 김치 관련 전시회를 참관하면서 촬영한 우리김치 사진과 일본, 중국의 김치판매장을 직접 찾아가서 카메라에 잡은 현장사진을 수록했다. 사진과 함께 영어와 중국어, 일본어로도 사진 설명이 돼 있어 외국인 독자도 쉽게 이해할 수 있도록 했다.

2부 사진으로 만나는 김치축제에서는 광주세계김치축제의 최근 5년간 행사 모습을 직접 참관하면서 촬영한 사진을 실었다.

매년 김치축제 현장을 꾸준히 사진으로 기록한 박 교수는 이전 9년 치의 광주김치축제 사진은 ‘김치, 음식에서 문화로, 한국에서 세계로(광주광역시 발행)’ 책자에 이미 발표한 바 있다.

3부 김치의 세계화에는 그동안 신문에 발표했던 김치 칼럼 35편을 정리하여 김치 산업과 중국·일본의 김치 한류는 물론 프랑스·중앙아시아 키르기스스탄의 한류에 대한 박 교수의 생각을 담아냈다.

특히 금년 발행한 북한의 ‘민족전통음식 김치’ 책자와 독일에서 반세기 동안 간직해 온 한국 부부의 김치 소개는 귀한 자료로 평가되고 있다.

박 교수는 "김치종주국의 김치연구와 산업이 더욱 발전해 일본 열도는 물론 중국 대륙에 대한 김치 수출에도 더욱 노력을 기울였으면 한다"며 "특히 한국 김치산업이 발전하고 도약하는데 도움이 되었으면 한다"고 말했다.

순천대 김치연구소장이자 김치 전문가로도 널리 알려진 박 교수는 '일본속의 한국김치를 스캔하다', '한·중·일의 김치세상', '한국의 김치', ‘서울·도쿄·베이징에서 찾은 우리 김치 이야기' 등 동아시아의 김치사진 에세이집을 발간해왔다.

이 준 기자 iluvkuhi@icloud.com

<저작권자 © 시사21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default_news_ad5
default_side_ad1
default_nd_ad2

인기기사

default_side_ad2

포토

1 2 3
set_P1
default_side_ad3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default_side_ad4
default_nd_ad6
default_news_bottom
default_nd_ad4
default_bottom
#top
default_bottom_notch