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efault_top_notch
default_news_top
default_news_ad1
default_nd_ad1

순천, 14명 대규모 확진자 중 청암대 학생 구례자원봉사 다녀와

기사승인 2020.08.25  16:18:12

공유
default_news_ad2

지난 20~21일 이틀 간 구례 수해복구 현장에서 자원봉사 실시
청암대학교 학내 및 지역사회 추가 감염 우려 커져

순천 청암대학교 학생과 교수들로 구성된 ;생활봉사단'이 지난 21일과 22일 구례 수해복구 현장에 자원봉사를 다녀온 가운데, 이들 중 25일 14명의 대규모 확진자가 발생한 청암휘트니스 회원인 한 학생이 25일 코로나19 확진자로 '양성' 판정을 받았다. 사진은 구례 수해복구 자원봉사 모습. 제공=청암대학교

25일 아침 14명의 코로나19 대규모 확진자 중 청암대학교 학생이 포함된 것으로 확인됐다.

청암대학교 ‘연합봉사단(단장 신철근)’은 지난 20일과 21일 청암대학교 여러 교수들과 학생들이 포함된 약 80여명의 봉사단을 이끌고 구례 수해복구현장에 다녀왔다.

문제는 이날 자원봉사를 다녀온 청암대학교 학생 중 청암휘트니스 멤버이기도 한 간호학과 2학년 A학생(여)이 포함된 것이다.

때문에 A학생과 함께 구례 수해복구를 다녀온 청암대학교 ‘연합봉사단’ 일행들과, 이들이 수해복구 자원봉사를 했던 대상지도 안심할 수가 없는 처지에 놓였다.

따라서 코로나19 확진자로 판정 받은 청암대학교 A학생과 함께 구례 수해복구 현장에 다녀온 이들과 관련 일행들 모두 신속하게 코로나 검사를 받아야 할 것으로 보인다.

한편, 이번 청암대학교 구례 수해복구 자원봉사에는 청암대학교 간호학과, 물리치료과, 응급구조과, 치위생과, 안경광학과, 소방안전관리과, 뷰티미용과, 사회복지과 등으로 구성되어 있다.

양준석 기자 kailas21@hanmail.net

<저작권자 © 시사21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default_news_ad5
default_side_ad1
default_nd_ad2

인기기사

default_side_ad2

포토

1 2 3
set_P1
default_side_ad3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default_side_ad4
default_nd_ad6
default_news_bottom
default_nd_ad4
default_bottom
#top
default_bottom_notch